2018년 미스맥심 이설아, '2020년에는 중국에서 '왕홍'으로 할동할래요"
    • 입력2019-12-10 06:00
    • 수정2019-12-10 06:0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l3

l4
[스포츠서울 이주상기자] 2018년 미스맥심 이설아가 최근 자신의 SNS에 탄력 넘치는 애플힙 사진을 게시하며 건강함과 섹시함을 동시에 뽐냈다. 이설아는 사진 속에서 초미니 핫팬츠와 스포츠 웨어를 입고 애플힙을 강조했다.

이설아는 “추워서 이불속에서 꼼짝하기 싫어도 운동은 꾸준히 해야지. 특히 힙운동. 가장 신경쓰이는 부분”이라는 글도 게시해 애플힙에 대한 열정을 나타냈다. 또한 자신의 힙을 피치(peach, 복숭아)라고 비유하며 커다란 자부심을 나타내기도 했다.

지난해 미스맥심 콘테스를 통해 이름을 알린 이설아는 “낮에는 단아하고 청순하지만 밤에는 섹시한 매력을 뽐낼 수 있는 미스맥심이 되고 싶다”라는 멘트로 수많은 남성팬들의 관심을 받는 등 반전매력으로 큰 이슈를 만들어 냈다.

올해는 한국 최고의 레이싱 대회인 CJ 슈퍼레이스의 명문팀 준피티드 소속으로 서킷에서 화려한 자태를 뽐냈다. 이설아는 “내년에도 준피티드 소속으로 활동할 계획이다. 팀이 우승할 때까지 최선을 다 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또한 이설아는 “한·중 인플루언서 마케팅 전문회사인 아이콰(AIKUA) 뉴미디어를 통해 내년에는 중국에서 ‘왕홍’(중국의 유명 SNS 스타를 총칭하는 용어)으로서 활동을 벌일 것”이라며 본격적으로 중국에서 활동할 것임을 예고했다.

l2

l1

rainbow@sportsseoul.com 사진제공 | 이설아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3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