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7일) 결혼 전혜빈 "훌륭한 인성, 깊은공감, 함께 할때 행복 결혼결심"
    • 입력2019-12-07 11:25
    • 수정2019-12-07 11:24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전혜빈 결혼
[스포츠서울 조성경기자] 결혼식을 앞둔 배우 전혜빈이 결혼소감을 직접 전했다.

전혜빈은 7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웨딩드레스를 입고 손을 흔드는 영상을 게재하며 눈길을 모았다. 영상 속 전혜빈은 레이스 장식으로 시선을 끄는 웨딩드레스 차림으로 환한 미소로 결혼의 기쁨을 고스란히 느끼게 했다. 또한, 예비신랑에 대한 이야기와 결혼식을 앞둔 마음을 전하는 글을 더했다.

전혜빈은 이날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예비신랑은 2살 연상의 비연예인으로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약 1년간 진지한 만남 끝에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 결혼식은 양가 부모님과 일가친척,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해 소박하게 진행될 예정이다.
전혜빈 인스타그램
“올 한 해가 저에게는 너무만 특별했다”고 말문을 연 전혜빈은 “많은 일들 속에서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 평생을 약속하게 되었기에 더욱 그러한데요. 그는 훌륭한 인성과 인품을 가졌고 저와 깊은 공감으로 소통하며, 함께 할 때 더 큰 행복과 안정감을 느끼게 되어 결혼을 결심하고 평생을 서로를 위해 살기로 했다”고 이야기했다.

이어서 “갑작스러운 결혼소식을 주변지인들께 조차 이야기드리지 못했던건 현재 방송중인 작품에 방해가 될까, 또 저를 가족으로 맞아주시는 식구들께 소란이 될까 걱정의 마음이 컸기 때문”이었다면서 “너그러이 이해해주시고 축복해주시길 믿고 있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전혜빈은 “그를 따뜻히 보필하고 항상 기쁘고 복되게 만들 수 있는 신부가 되겠다. 베풀고 나누며 좋은 귀감을 보일 수 있는 신부가 되겠다“고 다짐하면서 “사랑 가득히 지켜봐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전혜빈은 오늘(7일, 현지시간)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예비신랑은 2살 연상의 비연예인으로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약 1년간 진지한 만남 끝에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 결혼식은 양가 부모님과 일가친척, 가까운 지인들만 초대해 소박하게 진행될 예정이다. 전혜빈은 결혼 준비를 위해 지난 3일 발리로 출국했다.

앞서 전혜빈은 소속사 팬스타즈컴퍼니를 통해 “예비신랑은 훌륭한 인품을 지닌 사람으로, 저와 깊은 공감으로 소통하며, 함께할 때 더 큰 행복과 안정감을 느끼게 되어 결혼을 결심했다”고 밝힌 바 있다. 소속사 측은 “전혜빈에게 깊은 사랑과 응원을 보내주시는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 새로운 인생 2막을 열게 된 두 사람에게 따뜻한 축복을 보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전혜빈은 2002년 걸그룹 러브(luv) 1집 ‘스토리 오렌지 걸(Story Orange Girl)’로 데뷔했다. 이후 배우로 전향해 드라마 ‘논스톱3’, ‘또 오해영’, ‘상두야 학교 가자’, ‘왕과 나’, ‘라이프 온 마스’, ‘왜그래 풍상씨’ 등에서 활약했다. 현재는 TV조선 드라마 ‘레버리지 : 사기조작단’에 출연 중이다.


cho@sportsseoul.com

사진 | 전혜빈 인스타그램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3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