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하게 잘 살길" 하리수, 전 남편 미키정 재혼에 축하 메시지
    • 입력2019-11-22 13:34
    • 수정2019-11-22 13:3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하리수
[스포츠서울 정하은기자]가수 하리수가 전남편 미키정의 결혼식을 축하했다.

22일 하리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21일 전 남편이자 친구인 미키정 씨의 결혼식이 있었네요. 전 일정이 있어서 참석을 못했지만! 두 분 행복하게 잘 살기를 바랍니다! 행복하세요!”라는 글로 전남편의 결혼식을 축하했다.

하리수가 이와 함께 올린 사진에는 미키정의 결혼식이 담겼다. 미키정은 순백의 웨딩 드레스를 입은 신부와 함께 사진을 촬영 중이다.

한편 하리수와 미키정은지난 2007년 5월 결혼식을 올린 후 잉꼬부부의 모습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으나 지난 2017년 이혼했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하리수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4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