꽝하이 선발 출격…박항서의 베트남, 태국 사냥 나선다[베트남 현장]
    • 입력2019-11-19 21:19
    • 수정2019-11-19 21:2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1
베트남-태국 선발 라인업. 하노이 | 이용수기자
[하노이=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태국전에 나서는 ‘박항서호’ 라인업이 공개됐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한국시간 19일 오후 10시 베트남 하노이의 미딩국립경기장에서 태국과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예선 G조 5차전을 치른다.

경기를 앞두고 베트남의 선발 라인업이 발표됐다. 베트남은 익숙한 3-4-3 포메이션으로 경기에 나선다. 최전방에는 티엔린이 서고 꽝하이와 반토안이 좌우에서 공격을 이끈다. 중원은 토안안과 훙둥이 지킨다. 좌우 수비는 반하우와 쯔엉 호앙이 보고, 스리백은 티엔덩과 응곡하이, 두이만이 구성한다. 주전 골키퍼는 반람이다.

베트남은 앞선 4경기서 3승1무로 승점 10을 획득하며 조 선두에 올라 있다. 태국은 7점으로 2위에 올라 있다. 베트남은 이 경기를 잡으면 태국과의 차이를 6점으로 벌려 3차예선으로 가는 문을 열 수 있다.

박 감독 부임 후 베트남은 태국을 상대로 우위를 점하고 있다. A대표팀은 2전 1승1무로 앞서 있고, 23세 이하 대표팀도 4승1무로 태국을 압도하고 있다. 여기서 승리하면 베트남은 다시 한 번 자존심을 지킬 수 있다. 게다가 태국은 일본 출신의 니시노 아키라 감독이 이끄는 팀이라 박 감독 입장에선 승리가 더 간절하다. 여러모로 승리가 반드시 필요한 맞대결이다.
weo@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