벽산-KTR, 화재성능시험 가능한 ‘방재기술시험센터’ 개소
    • 입력2019-10-09 15:19
    • 수정2019-10-09 15:18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벽산KTR사진1
종합건축자재기업 벽산은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이하 KTR)과 함께 방재기술시험센터를 개소하고 본격적으로 전략적 업무 협력을 전개할 예정이라고 9일 밝혔다. 제공 | 벽산
[스포츠서울 김윤경 기자] 종합건축자재기업 벽산은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이하 KTR)과 함께 방재기술시험센터를 개소하고 본격적으로 전략적 업무 협력을 전개할 예정이라고 9일 밝혔다.

방재기술시험센터는 지난해 10월 벽산과 KTR이 전략적 업무 협약을 체결하면서 국내 방화문 화재성능시험 시설 부족으로 건자재업계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건축환경 시험동 공동 구축을 합의하며 진행됐다.

이번에 문을 연 방재기술시험센터는 민간자본 투자를 유치해 공인시험인증기관이 독립적으로 운영하는 방식으로 국내에서 처음 성사된 산연협력 모범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KTR은 시험센터를 통해 건축물의 화재안전성능 공인시험 및 성능평가 서비스를 제공하는 한편 지붕의 내화구조시험, 경량벽체 성능시험, 외부 마감재료 실대형 화재시험 등 시험인증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성식 벽산 대표이사를 비롯해 권오정 KTR 원장, 조욱환 한국내화건축자재협회 회장 등 30여명이 참석해 센터 시험실 등을 방문하며 화재안전 관련 다양한 기술개발에 대한 지속적인 발전을 논의했다.

김성식 벽산 대표이사는 “지난 몇 년간 국내외에서 발생한 여러 화재로 인해 적지 않은 인명피해와 경제적 손실을 입었다”며 “이번 방재기술시험센터 개소는 기존 문제점을 개선함과 동시에 변화하는 미래 건축 환경에 대한 지속적인 기술 발전과 사회 안전 인프라 구축에 앞장설 수 있는 교두보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socool@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