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래드 피트 "안젤리나 졸리와 이혼에 고통, 마약·술까지 했다"
    • 입력2019-09-22 16:58
    • 수정2019-09-22 16:5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피트 졸리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할리우드 배우 브래드 피트가 전 부인 안젤리나 졸리와 이혼 후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19일(현지시각) 브래드 피트는 미국 매체 CNN과 인터뷰를 가졌다. 브래드 피트는 인터뷰를 통해 신작인 영화 ‘애드 아스트라’(제임스 그레이 감독)를 비롯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브래드 피트는 안젤리나 졸리와의 이혼 후 생활에 대해서도 말했다. 그는 “힘들고 고통스러운 감정을 피하려 하고 있다는 것을 깨달았다”면서 “그런 감정들을 다루는 방법을 몰랐다. 내게 있어 어려운 감정이었다. 그래서 마약, 술, 넷플릭스 시청 등을 했다”고 언급했다.

브래드 피트와 안젤리나 졸리는 지난 2005년 영화 ‘미스터 앤 미세스 스미스’를 촬영하며 인연을 맺었고, 오랜 동거 끝에 2014년 정식 결혼했다. 하지만 두 사람은 2016년 이혼 소식을 알렸다. 안젤리나 졸리가 입양한 큰 아들 매덕스는 현재 연세대학교에 입학해 화제가 된 바 있다. 매덕스는 학교를 찾아온 미국 매체가 브래드 피트에 대해 묻자 “잘 모르겠다”고 답했다.

브래드 피트가 주연을 맡은 영화 ‘애드 아스트라’는 지난 19일 국내에 개봉해 현재 상영 중이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스포츠서울 DB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