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S] 치어리더 배수현, 수건 한 장만 걸친 채 '당당 포즈'
    • 입력2019-09-21 09:46
    • 수정2019-09-21 09:4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치어리더 겸 머슬퀸 배수현이 역대급 몸매를 선보였다.


배수현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어제 오랜만에 태닝. 좋아. 잘 되고있어'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개제했다.


사진 속 그는 태닝을 하기 위해 탈의 후 수건으로 몸을 감싼 모습이다. 수건 너머로 보이는 탄탄한 애플힙과 팔근육이 감탄을 자아낸다. 정면을 응시한 당당한 포즈 역시 눈길을 끈다.


한편, 배수현은 SK와이번스의 치어리더로 활약 중이다.



news@sportsseoul.com


사진│배수현 인스타그램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7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