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슬기, '광대들: 풍문조작단' 통해 스크린 첫 사극 도전…신스틸러 신흥 강자
    • 입력2019-08-07 08:48
    • 수정2019-08-07 08:4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김슬기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배우 김슬기가 영화 ‘광대들: 풍문조작단’(김주호 감독)을 통해 스크린 첫 사극에 도전한다.

넘치는 끼와 재능으로 영화, 드라마, 뮤지컬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을 펼치고 있는 개성파 배우 김슬기가 ‘광대들: 풍문조작단’으로 스크린 첫 사극에 도전하며 이목을 집중시킨다. ‘광대들: 풍문조작단’은 조선 팔도를 무대로 풍문을 조작하고 민심을 흔드는 광대들이 권력의 실세 한명회에 발탁되어 세조에 대한 미담을 만들어내면서 역사를 뒤바꾸는 이야기.

팔색조 매력과 개성 넘치는 연기로 대중들에게 존재감을 각인시킨 김슬기는 많은 뮤지컬과 연극을 비롯하여 영화 ‘수상한 그녀’, ‘국제시장’, ‘국가대표 2’, ‘조작된 도시’, 드라마 ‘연애의 발견’, ‘오 나의 귀신님’, ‘파수꾼’ 등을 통해 맛깔나는 감초 연기로 사랑받으며 신스틸러 신흥 강자로 떠올랐다.

특히 MBC 드라마 페스티벌 ‘원녀일기’와 웹드라마 ‘퐁당퐁당 LOVE’ 등의 퓨전 사극에서 특유의 재기 발랄한 연기로 캐릭터를 사랑스럽게 소화하며 호평 받았던 그가 ‘광대들: 풍문조작단’을 통해 스크린 첫 사극에 도전한다.
김슬기
‘광대들: 풍문조작단’에서 김슬기는 영발은 떨어졌지만 말발은 살아있는 무녀 근덕 역을 맡았다. 풍문조작단에 일거리를 가져오는 영업책부터 연기는 물론, 각종 소리를 만들어 내는 능력으로 음향 효과까지 도맡고 있는 그는 풍문조작단에서 없어서는 안될 만능 재주꾼.

여기에 본인만의 명불허전 입담을 선보이며 시원시원하고 거침없는 매력을 가감 없이 드러낸다. “무녀로서 가진 카리스마와 재주꾼으로서의 면모를 선보이기 위해 새로운 것들을 많이 배우고 준비했다”고 밝힌 김슬기는 ‘광대들: 풍문조작단’을 통해 찰진 입담만큼이나 찰진 연기력으로 톡톡 튀는 매력을 과시할 예정이다.

‘광대들: 풍문조작단’은 오는 21일 개봉한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워너브러더스 코리아 제공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