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린플러스, 공모가 1만원 확정…8월 7일 상장 예정
    • 입력2019-07-23 17:33
    • 수정2019-07-23 17:3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그린플러스_logo
[스포츠서울 임홍규기자]그린플러스가 지난 7월 18일~19일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을 진행한 결과, 공모가가 1만원으로 확정됐다고 23일 밝혔다.

이에 따라 그린플러스의 공모금액은 70억 원으로 최종 확정됐으며, 상장 후 시가총액은 공모가 기준 392억 원(상장 예정 보통주 주식수 기준) 수준이다. 이번 수요예측에는 국내외 총 931개 기관이 참여해 864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그린플러스의 일반투자자 대상 공모청약은 오는 25일~26일 양일간 진행되며 상장 예정일은 8월 7일이다.

그린플러스 박영환 대표이사는 “수요예측 기간동안 당사의 독보적인 사업경쟁력과 성장성에 대해 신뢰를 보내주시고 긍정적으로 평가해주신 많은 투자자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그린플러스는 IPO를 계기로 R&D 역량을 대폭 강화하고 신규 사업 진출, 해외 시장 공략 가속화 등으로 고속 성장을 달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hong77@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