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현 (JO HYUN), 코스프레 노출 논란에 밝힌 심경 ('왕좌e게임' 제작발표회) [SS쇼캠]
    • 입력2019-07-18 14:34
    • 수정2019-07-18 14:34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박경호기자] 걸그룹 베리굿 멤버 조현이 최근 일었던 코스프레 의상 선정성 논란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KBS e-스포츠 디지털 예능 '왕좌e게임' 제작발표회가 18일 오후 서울 강서구 KBS아레나에서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장동민, 유상무, 베리굿 조현, 김선근 아나운서, 심지원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조현은 "아리 코스프레 이후에 많은 응원분들이 응원을 해주셨다. 그래서 잘 지내고 있다.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있다"라고 심경을 밝혔다.


이어 게임 방송 출연에 대한 주변 반응을 묻자 "제 남동생이 너무 걱정을 했다. 처음에 동생한테 롤을 배웠다. '누나는 하다가 욱할까 봐 걱정이다'라고 하더라. '여자답게 얌전히 했으면 좋겠다'라고 하던데 그게 안 되더라. 주변에서도 응원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왕좌e게임'은 E-스포츠 덕후 연예인 5인방의 '리그 오브 레전드' 도전기를 다룬 리얼 버라이어티 E-스포츠 예능프로그램으로 오는 22일 오후 11시 my K, KBS 유튜브 E-Sports, KBS N Sports에서 첫 방송된다.



park5544@sportsseoul.com


사진 | 유튜브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