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美 CBS 스포츠 중간 평가 NL 사이영상 부문 '1위'
    • 입력2019-07-11 14:56
    • 수정2019-07-11 14:5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소윤기자]'코리안 몬스터' 류현진(LA 다저스)이 사이영상 수상에 한 걸음 더 가까워졌다.

미국 현지 매체 CBS 스포츠는 11일(한국시간) 메이저리그(ML) 최우수선수(MVP)와 사이영상, 신인상 등 개인 수상부문에 대한 전반기 투표 결과를 공개했다. 해당 투표에는 CBS 소속 스포츠 기자들이 심사 위원으로 참여했으며, 각 후보당 점수는 1위가 3점, 2위가 2점, 3위가 1점을 얻는 방식으로 집계됐다.


모의투표결과 류현진은 총 14점(1위표 4장, 2위표 1장)으로 사이영상 투표 부문 1위에 올랐다. 류현진의 뒤로는 맥스 슈어저(워싱턴 내셔널스)가 10점을 받아 2위를 차지했다.


류현진은 전반기 총 10승 2패 평균자책점 1.73으로 활약하며 완벽한 부활을 알렸다. 앞서 지난 10일에 펼쳐진 올스타전에서도 한국인 최초로 선발등판해 1이닝 1안타 무실점을 기록하며 식지 않은 기량을 펼치기도 했다.


CBS 스포츠 측은 "정규리그의 반환점을 돈 시점에서 빅리그 평균자책점 1위를 달리는 투수라면 사이영상 투표해서 큰 지지를 받을 수 있다"며 "류현진이 이에 해당된다"고 평가했다. 이어 "류현진이 총 17번의 등판에서 16번을 2자책점 이하, 11번을 1자책점 이하로 던진 것은 말도 안될 정도로 훌륭한 성적이었다"고 극찬하기도 했다.


한편, 중간 투표 내셔널리그 MVP 부문에서는 코디 벨린저(LA 다저스)가 가장 많은 지지를 얻었으며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 투표 부문에서는 마이크 마이너(텍사스 레인저스)가, MVP에서는 마이크 트라우트(LA 에인절스)가 이름을 올렸다.


younwy@sportsseoul.com


사진 |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