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호, 큰 딸과 류현진 경기 관람 "다저스 구장 나들이"[★SNS]
    • 입력2019-06-24 13:29
    • 수정2019-06-24 13:29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소윤기자]원조 야구스타 박찬호 전 메이저리거가 딸과 함께한 근황을 공개했다.

23일 박찬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과 함께 "큰 딸 애린이와 다저스 구장 나들이. 드디어 현진이 경기 직접 관람. 현재 세계 최고 투수 관찰, 오랜 추억 되새김, 잊혀지지 않는 그 시간들, 뜻깊은 시간 뒤의 여운"이라는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박찬호와 딸의 다정한 모습이 담겨있다. 애린 양은 LA 다저스의 모자를 쓰고 미소 짓고 있으며, 똑 닮은 두 사람의 모습이 훈훈함을 자아낸다.


박찬호는 이날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한 류현진의 경기를 보기 위해 경기장을 찾았다. 중계 도중 홈플레이트 뒷좌석에 앉아 손을 흔드는 박찬호의 모습이 포착되기도 했다


한편, 이날 류현진은 6이닝 6피안타 3실점(1자책)으로 호투했으나, 10승 달성엔 실패했다. 다저스는 연장 끝에 5-4로 승리했다.


younwy@sportsseoul.com


사진 | 박찬호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