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구 여제' 김연경 귀국 "중요한 한 해, 도쿄올림픽 좋은 성적 내겠다" (인천공항) [SS영상]
    • 입력2019-05-08 19:42
    • 수정2019-05-08 20:1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수경기자] 터키 여자프로배구 챔피언결정전 준우승으로 시즌을 마친 김연경이 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김연경은 "어느 때보다 많이 힘든 시즌이었다"라며 운을 뗐다.


이어 "라바리니 감독이 시간을 주셔서 VNL 3주 차부터 (대표팀에 합류해) 선수들과 함께하게 됐다"라며 "앞으로 중요한 한 해가 될 것 같다. VNL뿐만 아니라 올림픽 예선에서도 좋은 성적을 내야 한다. 한국에서도 국제 대회가 있어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전했다.


한편, 김연경은 오는 21일 개막하는 발리볼네이션스리그 VNL 출전을 위해 VNL 3주 차인 6월 초 미국 링컨에서 여자 대표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yoonssu@sportsseoul.com


사진ㅣ유튜브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