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동갑내기 신동미♥허규, '단칸방' 결혼 라이프 최초 공개
    • 입력2019-04-22 19:02
    • 수정2019-04-22 19:0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윤소윤 인턴기자]'동상이몽2' 5년 차 동갑내기 부부 배우 신동미 허규의 결혼생활이 최초 공개된다.

오늘(22일) 방송되는 SBS 예능 프로그램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신동미와 허규의 '단칸방 시댁살이' 이야기가 전파를 탄다.


신동미는 최근 종영한 KBS2 드라마 '왜그래 풍상씨'에서 '간분실' 역을 맡아 많은 이들에게 사랑을 받았다. 그는 2001년 데뷔 이후 탄탄한 연기 행보를 밟으며 '다작 배우'라는 수식어를 얻었다. 또한 남편 허규는 실력파 뮤지컬 배우로 알려졌으며 1997년 그룹 '피노키오'의 보컬로 데뷔, 이후 밴드와 솔로 가수 활동과 함께 '마마 돈 크라이', '광화문 연가', '오! 캐롤' 등 각종 흥행 뮤지컬 활동을 병행하는 가수 겸 뮤지컬 배우이다.


신동미와 허규는 2011년 뮤지컬 '파라다이스 티켓'에서 처음 만나 친구에서 연인으로 발전, 2014년 12월 부부의 연을 맺었다. 이들 부부는 결혼 이후 현재까지 시댁에서 함께 시부모님과 생활 중이다. 신동미는 "남편 집에 놀러와 5년 째 집에 안 가고 있다"며 '동상이몽2' 시작부터 재치 있는 대답으로 기대감을 높였다.


신동미-허규 부부의 VCR에서 가장 눈길을 끈 것은 동갑내기 부부의 '시댁살이' 공간인 '단칸방'이다. 구석구석 부부의 시댁살이 내공이 엿보이는 생존형 인테리어가 공개되자 모두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


한편, 톡톡튀는 동갑내기 부부 신동미와 허규의 결혼 생활은 오늘 오후 11시 10분에 첫 방송된다.


younwy@sportsseoul.com


사진 | SBS 제공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