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임원희, 실내 스카이다이빙 체험 '구강 대공개'
    • 입력2019-04-21 21:42
    • 수정2019-04-21 21:4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김대령기자]'미운 우리 새끼' 임원희가 실내 스카이다이빙을 체험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임원희의 일상에 전파를 탔다. 게스트로는 김영광이 출연했다.


먼저 임원희의 일상이 공개됐다. 그는 열대어를 돌려주기 위해 박수홍의 집을 찾았다. 잠시 이야기를 나누던 두 사람은 박수홍의 제안에 어디론가 향했다.


도착한 곳은 실내 스카이다이빙장. 임원희는 눈앞에 펼쳐진 놀라운 광경에 놀라움을 드러냈다. 이어 직접 부스에 들어간 그는 강한 바람에 잇몸을 대공개해 웃음을 자아냈다. 다행히 무사히 체험을 마친 그는 소감을 묻는 박수홍에게 "오래 타고 싶지는 않았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 | SBS 방송화면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