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면에 사랑합니다' 김영광, 비주얼부터 눈빛까지…반전 매력 스틸 공개
    • 입력2019-03-27 09:22
    • 수정2019-03-27 09:2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김영광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초면에 사랑합니다’ 김영광의 반전 매력 스틸이 공개됐다.

SBS 새 월화극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냉혈한 보스 도민익(김영광 분)과 다혈질 비서 정갈희(진기주 분)의 새콤달콤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김영광이 분하는 도민익은 본인을 끔찍하게 생각하고 완벽을 추구하는 T&T모바일 미디어 1팀 본부장이다. 그는 얼굴 한 번 보면 평생을 기억하고 표정 한 번 보면 속마음까지 꿰뚫는 독보적 눈썰미의 소유자로 그의 앞에선 모두 꼼짝 못 한다.

공개된 사진 속 김영광(도민익 역)은 보는 순간 심쿵을 부르는 비주얼과 감탄을 부르는 정장 핏을 자랑함과 동시에 그의 단단한 눈빛은 예비 시청자들의 마음도 꿰뚫어 볼 것 같은 냉철함을 갖고 있어 도민익과 높은 싱크로율을 보여주고 있다.

뿐만 아니라 그는 하나뿐인 비서 정갈희(진기주 분)에게 얄미운 말만 골라 하며 속을 뒤집어 놓는가 하면 사소한 일에도 그를 불러 못살게 구는 유치찬란함을 드러낸다. 하지만 그에게 일생일대의 사건이 벌어지면서부터 정갈희만 찾는다고 해 과연 그 전말이 무엇일지, 티격태격이 일상이던 정갈희와 어떤 미묘한 기류를 형성하게 될지 궁금증을 폭발시키고 있다.

한편 찔려도 피 한 방울 안 나올 것 같은 날카로운 보스의 모습을 예고한 가운데 지난 26일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는 스틸과 180도 다른 부드러운 모습을 보여줘 예비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특히 그는 촉촉한 목소리로 “어떻게 생겼더라. 어떻게 생긴 여잘까”라며 의미심장한 메시지를 남겨 과연 그가 누구를 보고 싶어 하는지, 왜 그리워하고 있는지 본방송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이에 ‘초면에 사랑합니다’ 제작진은 “김영광은 도민익에게 완벽하게 이입하며 최선을 다해 연기에 임하고 있다. 앞으로 김영광이 보여줄 다양한 도민익의 모습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해치’의 후속으로 오는 5월 6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SBS 제공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