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이 된 남자' 여진구, 암살 위협에 광란 "나를 미치게 할 놈들"
    • 입력2019-01-07 22:15
    • 수정2019-02-12 07:2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조효정 인턴기자]'왕이 된 남자'여진구가 암살 위협에 괴로워했다.


7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왕이 된 남자'에서는 암살당할 걱정에 잠 못 이루며 고통스러워하는 이현(여진구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암살 위협에서 벗어난 후 이현은 숙소로 돌아와 괴로워하며 "나를 임금으로 인정하지 않는 놈들, 나를 말려 죽일 놈들, 나를 미치게 할 놈들"이라고 소리쳤다. 이규(김상경 분)는 그를 뒤 따라와 "전하 검을 내려놓으십시오"라고 말했다. 이현은 이규의 목에 칼을 두고 "저들을 모두 죽이겠다고 약속하게. 빈말로도 안심시켜주지 않는가"라며 울부짖었다.


이규는 "소신 목숨이 다하도록 전하를 지킬 것을 아시지 않습니까?"라며 그를 안심시켰다. 이현은 "나를 보호할 방법을 반드시 찾아내게"라고 말한 후 주저앉아 "제발 서두르게. 내가 진짜 미쳐버리기 전에"라고 말했다.


한편 tvN '왕이 된 남자'는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chohyojeong@sportsseoul.com


사진 | tvN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