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쁜형사' 이설, 사이코패스 살인자가 될 수밖에 없던 이유[SS리뷰]
    • 입력2018-12-18 06:45
    • 수정2018-12-18 06:4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배여울 사건의 전말이 밝혀졌다. 결국 사이코패스 이설은 신하균이 만든 것이나 다름없었다.


17일 MBC 월화드라마 '나쁜형사'에서는 과거 배여울 사건의 전말이 공개됐다.


우태석(신하균 분)은 김해준(홍은희 분) 살해범 장형민(김건우 분)을 추격했다. 그러나 뒤에서 장형민을 돕는 전춘만(박호산 분)의 방해 때문에 쉽게 잡을 수 없었다.


전춘만의 방해를 뚫고 장형민을 잡은 우태석은 주위에 흐른 휘발유에 불을 붙였다. 장형민과 함께 목숨을 포기하려 했던 것. 폭발로 장형민은 불에 탔고 우태석은 충격을 받았다.


한편 우태석과 장형민의 악연이 시작된 과거 배여울 사건이 다시 주목됐다. 우태석은 과거 장형민의 살인 사건을 목격한 배여울이 목격자로 나서게 해 어머니와 봉변을 당하게 했다.


당시 장형민의 살해 현장에는 배여울뿐 아니라 우태석의 동생 우태희(배윤경 분)도 있었다. 장형민에게 목숨을 위협당하며 협박 받는 배여울의 모습에 우태희는 경찰에 목격자 진술하려 했다.


그러나 이 사건 배후의 일선에서 움직이는 전춘만이 어떻게 움직일지 아는 우태석은 동생을 위험에 빠트릴 수 없었다. 우태석은 목격자 증언을 하지 않겠다는 배여울을 불러 장형민과 대면하게 했다. 결국 장형민은 배여울의 집을 찾아가 그의 어머니를 살해했고 배여울까지 사라지게 했다.


다시 시점은 현재로 돌아와, 의문의 인물이 폭발 충격으로 쓰러진 우태석을 불구덩이에서 구출했다. 그는 은선재(이설 역)였다. 은선재는 우태석이 배여울이라고 믿는 인물이었다.


배여울 사건의 범인이 사망했고 전말이 밝혀졌다. 범죄의 모든 문제가 풀렸지만 고교생 배여울에서 살인마로 성장한 은선재가 우태석과 어떤 전개를 펼칠지 주목된다.


purin@sportsseoul.com


사진 | MBC 방송화면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