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성 결혼' 성룡 딸, 배우자와 홍콩 길거리 데이트[SS차이나톡]
    • 입력2018-12-05 15:18
    • 수정2018-12-05 15:3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최근 동성 결혼식을 올려 화제를 모았던 성룡의 딸 우줘린이 배우자 앤디와 홍콩의 길거리에서 목격됐다.


5일 중국 매체 '봉황망'은 "지난 3일 밤 10시경 우줘린과 앤디가 홍콩의 '야우마테이(油麻地)' 시장 거리에서 데이트를 즐기고 있는 모습이 네티즌들에 의해 포착됐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우줘린과 앤디는 '야우마테이'의 간단한 길거리 음식을 먹으며 소박한 데이트를 즐겼다. 두 사람 모두 마스크나 모자 없이 당당하게 얼굴을 드러낸 모습이었다.


한 손에 길거리 음식을 들고 쭈그리고 앉은 두 사람의 모습도 볼 수 있었다. 매체는 우줘린이 자연스럽게 담배를 꺼내들어 피웠고, 앤디에게 담배 한 개비를 건네기도 했다고 사진 설명을 덧붙이기도 했다.

2000년생인 우줘린은 커밍아웃 후 12세 연상인 캐나다 출신 유튜버 앤디와 지난 11월 8일 혼인신고를 하고 부부가 됐다. 이어 26일 캐나다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부부가 된 두 사람은 캐나다에서 홍콩으로 돌아와 신접살림을 차렸다.


우줘린은 성룡이 불륜 관계였던 중국 배우 우치리 사이에서 낳은 딸로, 성룡과는 왕래 없이 지내는 것으로 전해진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 | 웨이보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3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