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격의 아이콘' 레이디 가가, 中 패션지 신년호 커버걸
    • 입력2018-12-05 14:32
    • 수정2018-12-05 14:3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세계적인 팝스타 레이디 가가가 파격적인 패션 화보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중국 패션 매거진 '엘르 차이나' 측은 5일 공식 웨이보를 통해 2019년 1월 호 커버의 주인공 레이디 가가를 소개했다.


'엘르 차이나'는 "레이디 가가는 '제53회 그래미상 시상식'에서 총 6개 부문 후보에 이름을 올렸고, '아메리칸 호러 스토리' 시즌 5 여주인공으로 열연해 '골든 글러브' 여우주연상까지 거머쥔 최고의 디바"라고 그의 화려한 이력을 전했다. 또한 할리우드 배우 브래들리 쿠퍼와 주연을 맡아 화제를 모은 영화 '스타 이즈 본'을 소개하며 "호연으로 호평받았다"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공개된 화보에서 레이디 가가는 쉽게 소화하지 못하는 파격적인 콘셉트를 선보였다. 오묘한 빛깔의 드레스부터 시스루 슬립까지 화보마다 강렬한 의상으로 포인트를 줬다.


높은 하이힐을 신고 도발적인 포즈를 취하는가 하면 상반신 누드 콘셉트로 시선을 모았다. '퍼포먼스 여제', '파격의 아이콘'으로 불릴 만큼 이색적인 시도를 보여주고 있는 레이디 가가는 이번 화보를 통해 또 한 번의 변신에 나섰다.


한편, 레이디 가가는 지난 2016년부터 2년 여간 연인 관계를 유지하고 있는 17세 연상 크리스티안 카리노와 최근 비밀리에 약혼했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 | '엘르 차이나' 웨이보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4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