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금이 보고있다' 이열음, 러블리 新 먹방요정의 탄생
    • 입력2018-10-12 12:14
    • 수정2018-10-12 12:1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이열음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대장금이 보고있다’ 이열음이 첫 등장부터 사랑스러운 매력을 선보였다.

이열음은 지난 11일 첫 방송을 시작한 MBC 예능 드라마 ‘대장금이 보고있다’에서 미친 후각을 타고난 캐릭터 한진미 역을 맡아 새로운 연기 변신에 도전했다. ‘대장금이 보고있다’는 오로지 먹는 게 낙이고, 먹기 위해 사는 삼남매의 이야기를 담은 먹부림 예능 드라마다.

극중 이열음은 연예인 지망생이자 대장금의 후손 한진미 역으로 분했다. 한진미는 유난히 발달한 후각과 왕성한 식욕의 소유자다. 그는 극 초반부터 특유의 통통 튀는 매력과 상큼한 미소를 선보였다.

이날 한진미는 보는 이까지 행복하게 만드는 먹방을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했다. 편의점 음식부터 수육, 김치찌개 먹방까지 황홀한 표정으로 음식을 먹는 한진미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함과 동시에 흐뭇한 미소를 짓게 만들었다.

특히 편의점에서 자신만의 레시피로 만든 컵라면을 먹는 한진미의 모습이 깊은 인상을 남겼다. 연습생 생활을 하던 회사가 망하면서 걸그룹 데뷔가 무산된 한진미. 그런 그가 컵라면을 맛있게 먹다 북받치는 속상함에 눈물을 터트리는 장면이 시청자들의 가슴을 찡하게 만든 것.

이처럼 이열음은 첫 화부터 특유의 사랑스럽고 발랄한 연기로 극 전체에 활기를 불어넣으며 재미를 끌어올리고 있다. 캐릭터를 사랑스럽게 살린 이열음이 앞으로 어떤 매력들을 발산하며 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대장금이 보고있다’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MBC 방송화면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