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림예고 여신"…슈퍼모델 대회 출전 학생 눈길
    • 입력2018-10-12 07:10
    • 수정2018-10-12 07:1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슈퍼모델 대회에 출전한 18세 학생이 화제의 인물로 떠올랐다.


SBS Plus '슈퍼모델 2018 서바이벌'이 지난 10일 첫방송된 가운데 한림예고에 재학 중인 한 지원자가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방송에 출연한 이유리는 학교에서 미모로 명성이 자자한 인물이라 소개됐다. "평소에 예쁘다는 말을 듣죠?"라는 제작진의 질문에 이유리는 "많이 안 듣는 편은 아닌데"라고 웃음을 지어 보였다.


개인기로 춤을 준비한 그는 가볍게 예선을 통과했고 1600여명의 참가자 가운데 169명이 1차 예선을 합격했다.


한편, '슈퍼모델 2018 서바이벌'은 모델과 엔터테이너가 결합한 '모델테이너'를 뽑는 대회다.




news@sportsseoul.com


사진이유리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6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