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프숄더 입고 '섹시美 ' 뽐낸 신아영 아나운서
    • 입력2018-09-15 06:41
    • 수정2018-09-15 06:4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신아영 아나운서가 오프숄더를 입고 섹시미를 뽐냈다.


신아영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빨간 맛"이라는 내용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신아영은 빨간 드레스를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드러난 어깨에 섹시미가 한껏 강조됐다. 볼륨감 넘치는 보디라인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한편 지난 2013년 SBS ESPN 아나운서로 데뷔한 신아영은 tvN '더 지니어스: 블랙가넷', MBC every1 '어서와-한국은 처음이지?' 등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진행을 맡고 있다. 지난 5일에는 디모스트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 l 신아영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