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수진, '계룡선녀전' 합류…윤현민과 절친케미 예고
    • 입력2018-05-31 10:15
    • 수정2018-05-31 10:14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전수진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 배우 전수진이 드라마 ‘계룡선녀전’에 합류한다.

웹툰을 원작으로 한 사전제작 드라마 ‘계룡선녀전’은 699세 계룡산 선녀로 바리스타의 삶을 살고 있는 선옥남(문채원 분)이 과거에 헤어졌던 두 명의 남편 후보 정이현(윤현민 분)과 김금(서지훈 분)을 만나 운명의 비밀을 알아가는 코믹판타지 드라마다.

극중 전수진이 변신할 이함숙은 연구에 남다른 열정을 보이는 정신과 교수다. 하얀 의사 가운으로도 가려지지 않는 완벽한 바디라인과 치명적인 섹시한 비주얼로 어디서든 뭇 남성들의 시선을 한몸에 받는 캐릭터다.

무엇보다 정이현 교수의 절친한 동료로 사소한 그의 투정부터 진지한 고민까지 상담해주며 티격태격 케미스트리를 뽐내 극의 재미를 더할 것으로 보인다. 더불어 숨겨진 그만의 특별한 반전 매력이 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전수진은 데뷔 초부터 개성 넘치는 마스크와 신비한 매력으로 주목받았다. 뿐만 아니라 KBS2 ‘학교 2013’, SBS ‘상속자들’, tvN ‘응급남녀’, KBS2 ‘태양의 후예’, ‘추리의 여왕’ 등 극의 살리며 시선을 강탈하는 신 스틸러로 활약했다. 따라서 탄탄하고 개성 넘치는 연기력을 가진 그가 그려낼 이함숙에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계룡선녀전’은 앞서 문채원, 윤현민, 서지훈, 고두심, 안영미, 강미나와 계룡 3인방 안길강, 황영희, 김민규의 합류로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품위있는 그녀’의 김윤철 감독과 제작진이 뭉치고 유경선 작가가 함께한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화이브라더스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