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영장에서 글래머 몸매 뽐낸 미셸 위
    • 입력2018-04-17 06:51
    • 수정2018-04-17 06:5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골프선수 미셸 위가 수영장에서 글래머러스한 몸매를 뽐냈다.


미셸 위는 16일 자신의 SNS에 사진 한 장을 게시했다.

공개된 사진 속 미셸 위는 미국 하와이 한 수영장에서 검은색 수영복을 입고 있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금발의 단발머리를 한 미셸 위는 이국적인 분위기를 풍기고 있다. 단발머리가 한쪽 눈을 가리고 있어 오묘한 느낌까지 자아냈다.


특히, 수영복 사이로 보이는 그의 글래머러스한 몸매는 감탄을 자아내기에 충분하다. 미셸 위는 올해 초 미국 골프닷컴이 선정한 '가장 스타일리시한 여성 골퍼'로 꼽힌 바 있다.


한편, 현재까지 미국 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통산 4승을 올린 미셸 위는 지난 15일 끝난 LPGA 투어 롯데 챔피언십에서 공동 11위를 기록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 l 미셸 위 SNS

추천

9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