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숙 여사, UAE 소녀팬들에게 방탄소년단 CD 선물
    • 입력2018-03-26 10:58
    • 수정2018-03-26 10:58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정하은 인턴기자] 김정숙 여사가 아랍에미리트 소녀팬들에게 그룹 방탄소년단의 CD를 선물했다.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아랍에미리트(UAE)를 방문 중인 김정숙 여사는 25일 오후 아부다비의 세종학당에서 한국어를 배우는 학생들과 함께 UAE의 전통시장인 수크를 방문했다.


김 여사는 수크 내에 위치한 푸드코트에서 세종학당 학생들과 커피를 마시며 담소를 나눴다. 김 여사가 "어떻게 한국말을 그렇게 잘하느냐"고 묻자, 학생들은 "아랍 여학생들이 특히 한국어를 좋아한다. 한국의 문화, 음식, K팝 등에 관심이 많다"고 답했다.


이어 한 학생은 "앞으로도 한국과 UAE의 비슷한 문화를 찾아 양국에 많이 알리고 싶다"고 말했다. 그러자 김 여사는 "한국을 좋아해 주니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만남이 이뤄져서 서로 더 많이 이해하고 더 많이 나눌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 여사는 학생들이 가장 갖고 싶다고 한 방탄소년단(BTS) 사인 CD를 선물했다. 이에 학생들은 "UAE를 한국에 더 많이 알리고 싶다", "두 나라의 관계가 더 탄탄해지도록 다리 역할을 하고 싶다"고 말했고, 김 여사는 "옷깃만 스쳐도 인연"이라며 한국에서 다시 만날 것을 약속했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ㅣ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청와대 공식 페이스북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4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