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 빠지고 가녀린 어깨 드러낸 마마무 솔라
    • 입력2018-02-14 07:00
    • 수정2018-02-14 07:0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뛰어난 가창력으로 사랑을 받고 있는 그룹 마마무의 멤버 솔라가 가녀린 어깨를 드러내며 물오른 미모를 과시했다.

13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베이지색 니트를 입은 솔라가 어깨를 드러낸 사진 여러 장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 속 솔라는 흰색 바지에 베이지색 오프숄더 니트 입고 안무를 소화하고 있다. 자연스럽게 흘러내린 니트 아래로 가녀린 그의 어깨와 쇄골이 드러나 있다.


특히 건강미를 발산했던 이전보다 살이 더 빠진 모습이라 눈길을 사로잡는다. 솔라는 그동안 통통한 볼살과 귀여운 동안 얼굴로 팬들에게 사랑받아왔다.


한편, 솔라는 지난달 14일 해외 공연 리허설 도중 허리를 다쳤다. 그는 2018년 평창 동계올림픽 성화봉송 주자로 나서기로 했지만 부상으로 인해 참석하지 못해 팬들의 아쉬움을 산 바 있다.


news@sportsseul.com


사진ㅣ온라인 커뮤니티

추천

3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