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급통신] 태국의 신예 야야, 뇌섹녀+건강미로 인기 급부상
    • 입력2018-02-08 07:00
    • 수정2018-02-08 07:0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태국에서 가장 핫한 모델이자 배우 야야 우랏싸야가 눈길을 끌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이국적인 매력의 소유자 야야에 대한 소개 글이 게재됐다.


소개 글에 따르면 야야는 93년생으로, 키 173cm 몸무게 40kg의 모델 출신 배우다. 14세 때 CF로 연예계에 데뷔한 그는 흥행에 성공한 태국 드라마 '두앙짜이아카니'를 통해 신예 스타로 떠올랐다.


야야는 태국어뿐만 아니라 프랑스어, 스페인어 등을 섭렵, '뇌섹녀' 면모를 지니고 있다. 또한 승마, 축구 등 다양한 스포츠를 즐기는 건강미녀로도 전평이 나있다.


태국 팬들은 시원시원한 이목구비와 훤칠한 몸매, 이국적인 매력을 갖춘 야야에게 뜨거운 호응을 보내고 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추천

1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