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드라마]'인형의집' 최명길에 박하나 왕빛나.. 일일극 '믿보배'들 뭉친다
    • 입력2018-01-16 11:01
    • 수정2018-01-16 11:0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박하나
[스포츠서울 조성경기자] KBS2 새 저녁 일일극 ‘인형의 집’에 ‘믿보배’들이 모인다.

배우 박하나가 ‘인형의 집’의 여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또한, 여주인공이 결정되면서 캐스팅에 가속이 붙고 있다. 중견배우 최명길을 비롯해 배우 한상진과 왕빛나가 ‘인형의 집’에 캐스팅을 확정, 드라마를 더욱 탄탄하게 하고 있다.

16일 한 배우 관계자는 스포츠서울에 “최명길부터 박하나 한상진 왕빛나 등 주요 출연진들이 결정되면서 오는 2월 방송을 앞두고 제작에 탄력이 붙게 됐다”고 밝혔다.

특히 이들 배우들은 미니시리즈부터 장편 드라마 등에 이르기까지 종횡무진하며 시청자들의 신뢰를 얻은 ‘믿고 보는 배우’들이어서 더욱 관심이 높아진다. 배우 최명길은 말 할 것도 없고, 한상진은 MBC ‘하얀거탑’, ‘이산’, KBS2 ‘솔약국집 아들들’, SBS ‘뿌리 깊은 나무’에 이어 지난해에는 tvN ‘써클:이어진 두세계’에 이르기까지 세대와 장르를 넘나드는 행보로 드라마팬들에게 큰 믿음을 줬다.
왕빛나
배우 왕빛나.  김도훈기자 dica@sportsseoul.com
박하나는 MBC ‘압구정 백야’를 비롯해 KBS1 ‘빛나라 은수’로 일일극 여주인공을 도맡으며 눈도장을 확실히 찍은 일일극계 신흥스타다. 여기에 KBS2 ‘아이가 다섯’과 KBS2 ‘다시,첫사랑’ 등에서 악녀로 활약한 왕빛나까지 가세해 박하나와 어떤 매력 대결을 펼칠지 기대가 모아진다.

‘인형의 집’은 낮에는 백화점 명품관 점원으로 일하고 밤에는 동대문 시장에서 디자이너로 활약하는 당찬 홍세연이 패션 재벌 은회장의 손녀의 퍼서널 쇼퍼가 되면서 펼쳐지는 이야기. 현재 방영하는 ‘내 남자의 비밀’ 후속작으로 오는 2월 중순 방송될 예정이다.

cho@sportsseoul.com

사진|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