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이슈]샤이니 종현 자살 충격..또 다시 침통해진 연예계
    • 입력2017-12-18 20:17
    • 수정2017-12-18 21:1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종현 솔로 콘서트 이미지 3
[스포츠서울 조성경기자] 샤이니 종현이 숨진채 발견됐다는 소식으로 연예계가 충격에 빠졌다.

한류스타로 활약한 샤이니의 멤버이자 최근 솔로 콘서트까지 성공적으로 끝낸 종현의 갑작스러운 사망 소식은 팬들은 물론 연예 관계자들 모두를 침통하게 하고 있다. 1990년생으로, 이제 겨우 스물 일곱 꽃다운 나이에 아스라히 사라진 별이 돼 사람들을 더욱 안타깝게 하고 있다.
그룹 샤이니 종현이 18일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에서 쓰러진 채 발견, 병원에 옮겨진 후 사망 판정을 받았다. 종현이 옮겨진 서울의 한 대학병원으로 과학수사대 관계자들이 들어가고 있다.

KakaoTalk_20171218_203644665
그룹 샤이니 종현이 18일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에서 쓰러진 채 발견, 병원에 옮겨진 후 사망 판정을 받았다. 종현이 옮겨진 서울의 한 대학병원으로 과학수사대 관계자들이 들어가고 있다.<사진=사진공동취재단>
종현은 18일 오후 서울 청담동에서 숨진채 발견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42분께 종현의 친누나가 경찰에 “동생이 자살하는 것 같다”고 신고했다. 종현의 누나는 신고 직전 종현으로부터 “이제까지 힘들었다”, “나 보내달라. 고생했다고 말해달라”, “마지막 인사” 등 극단적 선택을 암시하는 휴대전화 메시지를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경찰이 위치를 파악해 오후 6시 10분께 해당 레지던스에서 종현을 발견, 119구조대와 함께 인근 병원으로 옮겼으나 결국 사망 판정을 받았다고 경찰은 전했다.

발견 당시 종현은 이미 심정지 상태였으며, 현장에서 심폐소생술을 했지만 의식이 돌아오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종현이 발견된 장소는 자택은 아니었으며, 종현이 이날 정오께 이틀간 묵겠다고 예약하고서 입실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종현이 발견된 레지던스에서 갈탄과 번개탄으로 보이는 물체가 탄 흔적이 발견됨에 따라 그가 스스로 목숨을 끊으려 시도, 변을 당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그러나 아직까지 종현이 극단적인 선택을 한 구체적인 이유 등은 밝혀지지 않은 가운데 소속사 역시 공식입장을 내놓지 못하고 있다. 경찰 등은 현재까지 유서는 누나에게 보낸 문자가 전부인 것으로 보고 있다.

샤이니 종현이 숨진채 발견됐다는 충격적인 소식이 일파만파 퍼지면서 연예계가 또 한 번 침통한 분위기에 빠지게 됐다. 연예계가 또 하나의 별을 떠나보내며 2017년 하반기를 더욱 슬프게 기억하게 됐다.
김주혁
지난 10월 30일 배우 김주혁이 서울 삼성동에서 불의의 사고로 갑작스럽게 숨진지 얼마 되지 않아 또 다시 샤이니 종현을 잃게 된 것. 무엇보다 고(故) 김주혁의 49재를 지난 17일 무사히 치르고 이제서야 간신히 마음을 추스르던 관계자들과 팬들이 또 다시 충격적인 소식에 가슴을 부여잡게 됐다.

또한, 18일 개그우먼 최서인(본명 최호진)은 암 투병 끝에 사망했다. 향년 35세. SBS 공채 10기 개그우먼인 최서인은 난소암 재발로 투병 중 세상을 떠났다. 고인은 tvN ‘코미디빅리그’ 등에서 활약했다. 최서인의 빈소는 서울 고려대학교 구로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고, 발인은 20일 오전 10시, 장지는 미정이다.

연예계 슬픈 소식들이 추운 연말 팬들의 마음을 더욱 쓸쓸하게 하고 있다.

cho@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4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