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멜론뮤직어워드] 방탄소년단 슈가·수란, 핫 트렌드 상 수상
    • 입력2017-12-02 20:53
    • 수정2017-12-02 21:0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 인턴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슈가와 가수 수란이 핫 트렌드 상을 수상했다.


2일 오후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는 올 한해 K-POP을 이끈 아티스트들이 대거 참석한 가운데 '2017 멜론뮤직어워드'가 진행됐다.


이날 슈가는 수란의 '오늘 취하면' 프로듀서로서 핫 트렌드 상을 수상했다. 슈가는 "멤버들 없이 받는 상은 처음이라 굉장히 떨린다. '오늘 취하면'을 사랑해주신 아미 여러분과 대중 분들께 감사하다. 더욱 멋진 음악 을려드리겠다"고 전했다. 슈가가 소감을 전하는 중간에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좋아하는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수란은 "이 노래를 들어주신 많은 분들, 같이 곡을 만든 작곡가들께 이 영광 돌리겠다"며 소감을 말했다.


한편, '2017 멜론뮤직어워드'에는 레드벨벳, 방탄소년단, 볼 빨간 사춘기, 워너원, 아이유, 여자친구, 엑소, 멜로망스 등이 출연해 화려한 퍼포먼스를 예고했다. 시상자로는 배우 정우성, 송승헌, 유진, 장신영, 유연석, 여진구, 카이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낸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MBC every1 방송화면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