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드스쿨' 레드벨벳 예리, "샘 킴 너무 좋아...듀엣하고 싶다"
    • 입력2017-11-22 16:56
    • 수정2017-11-22 16:5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김병학 인턴기자] '올드스쿨' 레드벨벳 예리가 가수 샘 킴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22일 오후 방송된 SBS 러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이하 '올드스쿨')에서는 정규 2집 '퍼펙트 벨벳'으로 돌아온 그룹 레드벨벳이 게스트로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요즘 음색이 가장 맘에 드는 가수를 고르는 질문이 이어졌다. 예리는 "요즘 가수 샘 킴에게 푹 빠졌다. 너무 좋다"라며 팬심을 가득 드러냈다.


김창렬이 "여기서 말하면 듀엣이 이루어진다"라고 말하자 예리는 "그럼 샘 킴과 꼭 듀엣을 해보고 싶다"라며 설레했다.


한편, '올드스쿨'은 매일 오후 4시 방송된다.


wwwqo2@sportsseoul.com


사진ㅣSBS 방송화면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3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