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月 맥심 화보 표지 장식한 유소영의 넘사벽 몸매
    • 입력2017-11-23 07:01
    • 수정2017-11-23 07:0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아이돌 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배우 유소영이 남성 잡지 맥심(MAXIM) 12월 호의 크리스마스 콘셉트 표지의 주인공이 됐다.


유소영은 이번 맥심 표지 화보에서 '외로운 크리스마스'를 콘셉트로 그간 감춰온 글래머러스한 몸매와 관능미를 한껏 발산했다. 촬영을 진행한 맥심 채희진 에디터는 "애프터스쿨 시절 유소영은 발랄하고 귀여웠지만, 유소영은 표현의 폭이 훨씬 넓고 깊다. 화보 촬영할 때 순간순간 몰입하는 연기력이 좋았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는 후문.

공개된 표지 화보 속 유소영은 크리스마스에 어울리는 빨간 원피스 차림으로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아직 공개되지 않은 다른 화보에서 유소영은 진한 와인빛 벨벳 보디슈트와 퍼 장식 재킷, 시스루 블랙 원피스, 화이트 미니 원피스 등의 의상으로 섹시한 여성미, 우아함, 귀여움 등 다양한 매력을 보여주고 있다. 긴 촬영 시간에도 불구하고, 유소영은 촬영 내내 특유의 에너지 넘치는 미소를 잃지 않았다고 한다.


"연예인은 외로움을 부정할 순 없다"고 밝힌 그는, 이어 이별 후 외로워서 남자에게 먼저 연락해본 적 있느냐는 질문에 "난 대부분 연락을 받는 편이었다. 연애할 때도 재지 않고 좋으면 표현하고 찌질한 짓도 많이 해서 오히려 후회가 없다"고 솔직하게 답했다.


그는 가장 찌질했던 이별 후 행동으로는 "남자친구랑 여행 갔던 곳을 헤어진 후에 혼자 가봤다"라고 답했다. 내내 유쾌했던 맥심 화보 촬영 말미에 유소영은 "2018년엔 맥심 표지를 수영복 화보로 장식할 것"을 약속하기도 했다고.

섹시하고 매력적인 그녀 유소영의 화보로 문을 연 맥심 크리스마스 특집 12월 호에서는 이밖에도 '프로듀스 101' 출신의 걸그룹 '해시태그' 멤버 김다정, '고등래퍼' 출신 최서현, 섹시 산타로 변신한 미스맥심 엄상미 화보, 심리학박사 황상민 교수의 독자 연애 상담 등 다채로운 화보와 인터뷰 및 기사를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유소영은 그간 글래머러스한 몸매로 대중에 많은 관심을 받은 바 있다. 그는 자신의 SNS를 통해 섹시한 비키니 사진과 함께 팬들과 활발한 소통을 해오고 있다.


특히 귀여운 외모와 달리 육감적인 보디라인을 강조해 자타공인 '베이글녀'임을 입증하기도 했다. 그의 청순가련하면서도 고혹적인 이미지는 뭇 남성팬들의 심장을 흔들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맥심 제공, 유소영 SNS, 온라인 커뮤니티

추천

4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오늘 꼭 보자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