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성·고아라, 대표가 소속 배우를 애정하는 법
    • 입력2017-08-17 16:12
    • 수정2017-08-17 16:1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김도형기자] 배우 정우성과 고아라가 서로를 향한 애정을 과시했다. 


고아라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산범 절찬 상영중. 모두 놓치지 마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장산범'은 목소리를 흉내 내 사람을 홀리는 장산범을 둘러싸고 한 가족에게 일어나는 미스터리한 이야기를 담은 영화다.


이 작품에는 배우 염정아, 박혁권, 신린아 등이 출연하는데, 정우성과 고아라는 한솥밥을 먹고 있는 염정아를 지원 사격하기 위해 이 같은 사진을 찍었다.


게재된 사진엔 '장산범' 포스터를 패러디하는 정우성과 고아라의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의 코믹한 모습이 웃음을 자아낸다. 특히 대표와 소속 배우로서의 스스름없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한편, 이정재 정우성이 대표로 있는 아티스트컴퍼니에는 배우 하정우, 고아성, 김의성, 남지현, 배성우 등이 소속돼 있다.


 

wayne@sportsseoul.com


사진ㅣ고아라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