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시대2' 다섯여주, 캐릭터 포스터로 느낌 딱!
    • 입력2017-08-07 09:36
    • 수정2017-08-07 09:3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170807청춘시대2_캐릭터포스터
[스포츠서울 조성경기자]‘청춘시대2’ 한예리, 한승연, 박은빈, 지우, 최아라의 캐릭터 포스터가 공개됐다. 표정만 봐도 1년 사이 하메들의 변화가 한 눈에 보인다.

오는 25일(금) 밤 11시 첫 방송되는 JTBC 새 금토드라마 ‘청춘시대2’(극본 박연선, 연출 이태곤, 제작 드라마하우스, 테이크투)가 ‘청춘시대’ 1년 후, 다시 벨에포크로 돌아온 윤진명(한예리), 정예은(한승연), 송지원(박은빈), 유은재(지우)와 새 하메 조은(최아라)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했다. 진명, 예은, 지원, 은재에 비해 상대적으로 무척 큰 조은의 장신이 눈에 띄는 독특한 이미지가 완성됐다.

1년 전, 혼자서 감당하기 힘든 삶 속에서도 “여기서 약해지면 진짜 끝장”이라는 생각에 속마음을 꽁꽁 감싸며 스스로를 지켜왔던 철의 여인 진명은 여전한 포커페이스로 돌아왔다. 데이트 폭력 때문에 트라우마가 생긴 예은은 인간 핑크로 불리던 전과 달리 한층 차분해졌지만, ‘새로운 연애시대 개막?’이라는 문구는 그녀에게 핑크빛 일상이 다시 찾아올 수 있을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남자와의 ‘그것’을 갈망했지만, 끝내 모태 솔로 딱지를 떼지 못했던 지원. 그러나 ‘여자 신동엽, 이번엔 모쏠 탈출?’이라는 문구와 희망에 가득 찬 지원의 표정은 그녀의 오랜 소망이 이뤄질 수 있을지 궁금증을 더한다. 또한, 생애 첫 실연을 겪고 ‘특급 소심이에서 버럭이로 진화 중’인 은재는 제법 무서워진 표정으로 대변화를 알리고 있다. 벨에포크의 뉴페이스이자 ‘블랙 숏컷 키 큰애’ 조은은 진명만큼이나 속을 알 수 없는 표정으로 의문을 더하고 있다.

관계자는 “공개된 포스터는 1년 간 각자 크고 작은 변화를 겪은 진명, 예은, 지원, 은재의 현재 상태와 신입 하메 조은의 묘한 매력을 표정만 보고도 상상할 수 있도록 컨셉트를 잡았다”고 설명하며 “1년 전보다 더 업그레이드된 진명, 예은, 지원, 은재와 벨에포크에 신선한 에너지를 불어넣을 조은까지, 새로운 하메 케미가 펼쳐질 오는 25일 첫 방송까지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청춘시대2’는 ‘청춘시대’ 1년 후, 셰어하우스 벨에포크에 다시 모인 하메들, 그리고 새로운 하메 조은(최아라)의 청춘 셰어라이프를 그릴 예정이다. ‘청춘시대’로 드라마 팬들 사이에서 영혼의 단짝이라 불리는 박연선 작가와 이태곤 감독이 ‘청춘시대2’로 다시 한 번 의기투합했다. ‘품위있는 그녀’ 후속으로 오는 8월 25일(금) 밤 11시 첫 방송된다.

cho@sportsseoul.com
사진| JTBC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