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40 여성 90% 이상이 온라인 쇼핑 시 개당 가격 고려해 쇼핑
    • 입력2017-03-28 18:58
    • 수정2017-03-28 18:5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개당 가격
버즈니가 3040 여성 이용자를 대상으로 온라인 쇼핑 단위(개)당 가격과 관련해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제공 | 버즈니

[스포츠서울 이상훈기자] 모바일 홈쇼핑 포털 앱 홈쇼핑모아를 운영하는 버즈니(공동대표 남상협, 김성국)가 3040 여성 이용자 9285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의 92%가 온라인 쇼핑 시, 묶음 상품일 경우 단위(개)당 가격을 고려해 주문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온라인 쇼핑으로 단위(개)당 가격을 고려해 주문하는 대표적인 상품으로는 휴지와 세제 등 생활용품이 29.7%로 가장 높았고, 화장품(21.8%)과 식품(20%), 유아용품(15.1%)등 이 뒤를 이었다.

단위(개)당 가격으로 계산했을 때 평소 상품을 가장 저렴하게 판매하는 곳으로 생각하는 곳은 홈쇼핑(43.2%)이 가장 높았고, 이어 소셜커머스(36.6%), 오픈마켓(7.4%), 종합몰(6.1%), 오프라인(3.5%), 기타(3.2%) 순이었다.

또한, 전체 응답자의 71.3%는 홈쇼핑에서 묶음상품 대량 구매 후 지인과 나눠 사용한 경험이 있다고 답했고, 이들은 주로 가족(53.2%)이나 친구(20.1%), 이웃(8.7%) 등과 함께 나눠 사용한다고 답했다.

버즈니 검색기획팀 강동우 팀장은 “묶음상품 형태로 많이 판매하는 홈쇼핑의 특성상, 미리 모바일로 상품을 검색하고 꼼꼼히 비교하는 알뜰 쇼핑족이 매년 증가하고 있다”며 “실제로 홈쇼핑모아 지난달 총 검색량은 약 450만 건으로 전년 대비 150% 이상 증가했다”고 말했다.
party@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