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서유기3' 안재현, 中까지 가져온 구혜선 실린 잡지 '사랑꾼'
    • 입력2017-02-19 21:51
    • 수정2017-02-19 21:58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김도형기자] 안재현이 사랑꾼 다운 면모를 드러냈다.


19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신서유기'에서는 기상미션을 수행하는 요괴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법전부터 만화책까지 종류별로 있는 책들 중에 하나를 선택해 거기에 관한 퀴즈를 맞추는 미션으로, 안재현은 구혜선이 나온 잡지를 선택했다.


이날 은지원은 안재현의 방을 뒤지던 중 구혜선이 나온 잡지를 발견했다.


이에 안재현은 "인터뷰가 실려서 가지고 왔다"며 "부끄러워서 말 안 하려고 했는데"라고 얼버무렸다.


은지원은 "뭐 어때? 이게 사랑스러운 거지"라고 대수롭지 않게 말했고, 안재현은 "팔불출 같잖아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뉴미디어국 wayne@sportsseoul.com


사진ㅣtvN 방송화면 캡처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3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