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 101' 간발의 5人, I.B.I(일반인) 프로젝트 그룹 결성
    • 입력2016-07-21 10:38
    • 수정2016-07-21 10:36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160721 I.B.I 공식 보도자료
[스포츠서울 홍승한기자]프로젝트 그룹 I.B.I가 8월 중순 발매를 목표로 앨범 준비에 한창이다.

I.B.I는 일반인의 약자로 프로듀스101에서 최종 11명에 선택되지 않은 멤버 중 팬들에 의해 구성된 가상의 그룹으로 로엔엔터테인먼트가 이들의 앨범을 실현시킨 것.

I.B.I의 멤버는 프로듀스101에서 12위를 했던 한혜리(스타제국), 13위 이수현(개인), 15위 김소희(뮤직웍스), 16위 윤채경(DSP), 17위 이해인(개인)으로 총 5명이다.

로엔엔터테인먼트 제작투자팀의 황태연 팀장은 “I.B.I는 어쩌면 진정 국민들이 만들어 준 그룹이다. 많은 팬들의 니즈를 실감했고 그래서 실현에 옮겼다”고 전하며 “앞으로 각각 정식 데뷔를 앞둔 멤버들이 조금 더 일찍 팬들에게 다가갈 수 있는 기회를 만들고자 여러 가지 상황과 각 소속사와의 의견 조율을 통해 최근 마무리 지었다”고 밝혔다.

또 이번 앨범의 총 프로듀싱과 마케팅을 맡은 로엔엔터테인먼트의 최재우 PL은 “곡을 위한 마케팅이 아닌 멤버 개개인을 알려줄 수 있고 이들의 음악을 한 번 더 들어볼 수 있는 기회를 만드는 마케팅을 준비하고 있다”고 알리며 “오디션 프로그램 상위 10위에 들지 못했었던 김나영을 차트 1위라는 놀라운 성적으로 만들 수 있었던 건 과정의 누적이라고 생각하기에 이번 앨범 또한 많은 과정을 준비 중”이라고 전해 팬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로엔엔터테인먼트는 그동안 소속 아티스트 앨범 외에 긱스, 소유 ‘Officially missing you, too’와 데이브레이크, 써니힐의 ‘들었다놨다’, 2LSON, 에일리 ‘I’m in love‘ 등의 프로젝트 앨범을 새로운 기획과 마케팅으로 이례적인 성공을 만들어냈고 지난 연말 음원 차트 1위의 신화를 만들었던 김나영 앨범의 기획과 제작을 주도했던 바 있다.


hongsfilm@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