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빨' 커플 황정음-류준열 벌써부터 다정한 연인화보
    • 입력2016-04-18 08:50
    • 수정2016-04-18 08:47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1
[스포츠서울 김효원기자]황정음과 류준열이 다정한 연인 같은 패션화보를 공개했다.

황정음과 류준열은 오는 5월 첫방송되는 MBC 새 수목드라마 ‘운빨 로맨스’ 남녀 주인공을 맡아 시선을 모으고 있다.

이들은 패션 매거진 ‘마리끌레르’ 5월호 화보에서 이보다 더 잘 어울릴 수 없는 연인 케미를 마음껏 자랑했다.

황정음은 숏컷으로 중성적인 멋을 드러냈고 목선이 드러나는 흰 셔츠와 프린지 스커트를 매치에 상큼한 매력을 발산했다. 류준열은 심플한 셔츠와 팬츠로 시크한 도시 남자의 매력을 발산했다.

이들은 연인들의 손을 깍지끼는 가 하면 백허그를 하는 등 다정한 연인 분위기를 연기했다.

2
황정음은 “이번 드라마에서 내가 가지고 있는 장점을 최대한 살리되 그걸 좀더 발전시키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류준열씨와 어떤 조합이 될지 매우 궁금하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류준열은 “제 연기 생활에 로코를 하게 될 줄은 몰랐어요. 봄처럼 기분 좋고 설레는 감정을 캐릭터에 담고 싶어요”라고 밝혔다.

3
황정음과 류준열의 화보와 인터뷰 전문은 ‘마리끌레르’ 5월호와 마리끌레르 웹사이트(www.marieclairekorea.com)에서 감사할 수 있다.
eggroll@sportsseoul.com
제공 | 마리끌레르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