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인터파크컨소시엄 통한 인터넷전문은행 예비인가 신청
    • 입력2015-09-29 17:45
    • 수정2015-09-29 17:4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26_logo

[스포츠서울 박시정기자] IBK기업은행이 지난 24일 이사회를 열고 인터파크 컨소시엄을 통한 인터넷전문은행 예비인가 신청안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기업은행이 인터넷은행 설립에 참여하는 가장 큰 이유는 중소기업 전문 은행으로서 소상공인ㆍ자영업자를 위한 중금리 대출 시장 창출에 기여하기 위한 것”이라고 참여 배경을 설명했다.

또 인터파크 컨소시엄과 손잡은 이유로는 “오픈마켓, TV홈쇼핑 등 다수의 소상공인 고객을 보유한 유통사업자는 물론 빅데이터 분석ㆍ활용 능력을 보유한 사업자까지 균형 있게 참여해 중금리 대출 사업 모델을 구현할 수 있는 최적의 파트너로 판단했다”고 전했다.

기업은행은 그동안 쌓아온 소기업 대상 심사 및 리스크 관리 노하우를 활용해 신용평가 모델 및 상품 개발에 적극 참여할 계획이다. 지난해 금융권 최초로 오픈한 차세대 시스템 구축 경험을 바탕으로 효율적이고 선진화된 IT 시스템 설계에도 기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charlie@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