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화보] 경기 진 이민지...2015 미스코리아 '진' 차지
    • 입력2015-07-11 06:56
    • 수정2015-07-11 06:53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스포츠서울] 2015 미스코리아 진에 미스경기 이민지(24·경기)가 선발됐다.

10일 서울 광진구 유니버설아트센터에서 열린 2015 미스코리아 선발대회에서 성신여대에서 성악을 전공한 이민지가 최고 영예인 진을 차지했다.

이날 본선에 오른 30명의 후보들 중 최종 15인의 후보가 선정됐고 진 1명, 선 2명, 미 4명이 뽑혔다. 선에는 김정진(20·충북세종), 김예린(19·전라제주) 씨가, 미에는 박아름(24·대구), 소아름(22·전라제주)·최명경(21·대구)·한호정(24·USA)씨가 영광을 차지했다.

올해로 59회를 맞은 이번날 대회는 이재용 아나운서와 2013 미스코리아 진 유예빈 씨의 공동 사회로 진행됐다.


‘미스코리아 眞(진)’의 왕관을 차지한 이민지의 모습을 따로 모았다.
이민지는 골프, 피아노가 취미고 장래희망은 노래부르는 사업가라고 밝혔다.

▶ 비키니
[SS포토]  (2015 미스코리아)

[SS포토] 이민지, 한마리 나비가 되어 (2015 미스코리아)

[SS포토]  (2015 미스코리아)

[SS포토]  (2015 미스코리아)


▶ 캐주얼
[SS포토]  (2015 미스코리아)

[SS포토]  (2015 미스코리아)

▶ 드레스
[SS포토]  (2015 미스코리아)

[SS포토]  (2015 미스코리아)

[SS포토]  (2015 미스코리아)

▶ 영광의 순간
[SS포토]  (2015 미스코리아)
이민지(가운데)가 다른 후보의 손을 잡고 ‘진’이 호명되기를 기다리고 있다.
[SS포토]  (2015 미스코리아)
“ 미스코리아 진! 참가번호 20번. 이 민 지 ”

[SS포토]  (2015 미스코리아)

[SS포토]  (2015 미스코리아)

[SS포토]  (2015 미스코리아)
미를 받을 줄 알고 기대했다는 이민지
[SS포토]  (2015 미스코리아)


[SS포토] 미스경기 이민지, 2015 미스코리아 \'진\'



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공지사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