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임 고백' 패리스 힐튼, 대리모 통해 득남[할리웃톡]
    • 입력2023-01-25 17:04
    • 수정2023-01-25 17:0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패리스
사업가 패리스 힐튼

[스포츠서울 | 남서영기자] 힐튼 호텔 상속자 겸 사업가인 패리스 힐튼(41)이 대리모를 통해 첫 아이를 품에 안았다.

24일(현지시간) 미국 매체 페이지식스에 따르면 힐튼은 대리모를 통해 아들을 얻었다.

힐튼은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엄마가 되는 것은 내게 꿈같은 일이었다. 우리의 마음은 아기에 대한 사랑으로 넘쳐나고 있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 힐튼은 자신의 개인 계정을 통해 “우리 아가, 말로 다 표현할 수 없을 정도로 사랑한다”라는 글과 함께 아이의 손가락 사진을 찍어 올렸다.

한편 패리스 힐튼은 2021년 동갑내기 사업가 카터 리움과 결혼했고 “아기를 갖기 위해 시험관 시술을 시도하고 있다”며 난임을 고백하기도 했다.
namsy@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9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