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화설 무색' 태양♥ 민효린, 子첫돌 그림같은 한복자태
    • 입력2022-12-02 11:20
    • 수정2022-12-02 11:18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민효린
민효린
민효린
배우 민효린. 출처 | 민효린 채널

[스포츠서울 | 박효실기자] 배우 민효린이 고운 한복 사진으로 근황을 전했다.

지난 2018년 오랜 열애 끝에 빅뱅 태양과 결혼한 민효린은 결혼 3년만인 지난해 12월7일 건강한 아들을 출산한 바 있다.

민효린은 1일 아들의 돌을 맞이해 촬영한 사진인듯 우아한 한복컷을 여러장 올렸다.

사진 속에서 그는 고풍스런 한옥에서 잔꽃무늬가 들어간 검정 치마에 하얀 저고리로 ‘마님’ 포스를 풍겼다.

장식이라고는 오른손 검지에 낀 굵은 가락지와 비녀 뿐이었지만 화려한 미모 덕분에 고급스런 분위기가 풍겼다.

이어 돌을 맞이한 아들의 선물인듯 곰돌이와 토끼가 그려진 앞접시와 컵 등의 사진도 공개했다.

모처럼 전한 민효린의 근황에 지인들은 “세상에 넘 곱다. 첫 돌 축하해” “아이고 1년동안 고생많았다 언니야”라는 반응이었다.

한편 태양 민효린 부부는 지난 10월 태양이 돌연 개인 채널에 올려놓은 게시물을 모두 삭제하며 불화설이 불거지기도 했다.

이와 관련해 태양 측은 아무 입장도 내놓지 않았다. 다만 민효린은 지난달 11일 여행 사진과 함께 “행복 그 잡채”라는 글로 근황을 전한 바 있다.

gag11@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3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