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 얼굴 안 봐, 기준점 없어" 한혜진, 좋아했던 톱스타한테 먼저 전화했었다(한혜진 Han Hye Jin)
    • 입력2022-11-30 20:22
    • 수정2022-12-01 05:5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캡처_2022_11_30_19_20_25_476 - 복사본
캡처_2022_11_30_19_20_25_476 - 복사본
캡처_2022_11_30_19_20_25_476 - 복사본
모델 한혜진, 코미디어 박나래. 출처 | 유튜브 ‘한혜진 Han Hye Jin’

[스포츠서울 | 김소인기자] 모델 한혜진이 톱스타에게 먼저 연락했음을 인정했다.

30일 한혜진의 유튜브 채널 ‘한혜진 Han Hye Jin’에는 ‘한혜진 ‘연애사’ 특종 보도하는 박나래 (기안84 깜짝등장)’라는 제목의 동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는 한혜진과 박나래가 같이 김장을 담근 후 저녁 식사를 하며, 담소를 나누는 장면이 담겼다.

박나래의 주도로 대화 주제는 자연스럽게 ‘연애사’로 이어졌다.

제작진의 질문에 박나래는 기다렸다는 듯이 입을 열었다. 그는 “한혜진을 안 순간부터 언니의 모든 남자를 다 봤다”라며 의미심장한 표정으로 이야기를 시작했다.

제작진의 “한혜진은 얼굴을 안 본다”라는 질문에 박나래는 “얼굴을 안 보는 게 아니고, 얼굴에 대한 기준점이 없다”라고 말했다. 이에 한혜진은 폭소를 터트리며 “정확해 근데 겹치는 사람이 하나도 없다. 공통점이 없다”라며 덧붙였다.

이어 박나래는 “한혜진은 연애할 때 새장 안에 있는 파랑새다. 그냥 거기만 바라보고 지저귀고. 불면 날아갈까”라며 의외의 모습을 폭로했다.

평소 도도하고 시크한 이미지인 한혜진의 의외의 모습이었다.

캡처_2022_11_30_19_20_25_476 - 복사본
캡처_2022_11_30_19_20_25_476 - 복사본
캡처_2022_11_30_19_20_25_476 - 복사본
모델 한혜진, 코미디어 박나래. 출처 | 유튜브 ‘한혜진 Han Hye Jin’

박나래는 “센 거 하나 할게”라고 말해 한혜진을 긴장시켰다. 이어 ”한혜진과 둘이서 술김에 언니가 마음에 드는 남자 연예인한테 전화 한 적 있다”라며 폭탄 발언을 했다.

이어 “톱스타”라며 말해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이를 듣던 한혜진은 시치미를 떼며 “아니 그런 적 없는데”라며 새침하게 받아쳤다.

박나래는 아랑곳 않고 “언니는 기억이 안 날 수 있겠죠.. 근데 그분이 전화를 안 받았어요. 한 번이 아니다. 그 뒤로 연락이 없었다”라며 절친 한혜진의 비밀을 폭로했다.

한혜진은 목소리를 높여 “네가 한 번 아니라고 하면 사람들이 횟수를 상상할 거 아니야”라고 말해 사실임을 이실직고했다.

당시 순간을 회상하며 박나래는 “형부라고 우리끼리 얘기하고 30분 동안 콩트 했던 거 기억 안 나?”라고 말해 당시 분위기를 짐작게 했다.

이에 한혜진은 “상상만으로 행복했다. 솔직히 예식장 어디 잡는지까지 상상했다”라고 말하며 웃음을 안겼다.

한혜진과 박나래는 티키타카에 이어 감사한 마음을 전하며 서로에 대한 우애를 돈독히 다졌다.
greengreen@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3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