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올금융그룹, 벤처기업협회와 아이디어 경진대회 개최
    • 입력2022-11-30 13:46
    • 수정2022-11-30 13:44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보도자료_사진] 다올벤처챌린지2022
11월 29일 열린 ‘DAOL Venture Challenge 2022’에서 최석종 다올금융그룹 부회장(중간줄 왼쪽 5번째), 김창규 다올인베스트먼트 대표(중간줄 왼쪽 6번째)와 이정민 벤처기업협회 사무총장(뒷줄 왼쪽 2번째)이 수상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다올금융그룹

[스포츠서울 | 홍성효기자] 다올금융그룹과 벤처기업협회가 지난 29일 ‘DAOL Venture Challenge 2022’ 아이디어 경진대회를 개최하고 창업지원금을 전달했다.

올해로 4회째를 맞은 ‘DAOL Venture Challenge’는 ESG경영 실천을 위한 다올금융그룹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이다. 2019년부터 대학생 벤처·스타트업을 발굴해 창업지원금 및 멘토링·교육 등을 지원해왔다. 올해는 사업화 자금을 포함한 지원금 규모를 기존 2억원에서 3억 5천만원으로 대폭 늘려 프로그램을 다양화하고 지원을 확대했다.

이번 대회에는 62개 대학 총 137팀이 지원했다. 서류 전형을 통해 64팀을 선발했고, 지역예선을 통해 경진대회에 출전할 최종 20팀을 선정했다. 지역예선은 부산 동명대학교와 서울 동국대학교에서 나눠 진행해 수도권 10팀과 비수도권 10팀을 선발했다.

경진대회는 아이디어 발표 및 질의 응답을 통해 심사를 진행했다. 이날 심사에는 최석종 다올금융그룹 부회장과 강삼권 벤처기업협회 회장이 공동심사위원장을 맡았고, 업계 벤처투자 전문가들이 심사에 참여했다. 또 경진대회 전 과정은 온라인 생방송으로 중계했다.

경진대회 대상은 커피찌꺼기와 화력발전소의 석탄회를 Bio-Char 소재로 자원순환해 산불 복원용 식물종자 식재기구를 생산하는 ‘We Plant’팀이 수상했다. 최우수상은 AI가 만들어주는 이커머스 사진 콘텐츠를 개발한 ‘페이버핏’팀과 웹캠 한대로 시작하는 실시간 아바타 풀 트래킹을 개발한 ‘플룸디’팀이 받았다. 최종 수상한 대상 1팀(4000만원), 최우수상 2팀(각 3000만원) 등 총 10팀에게는 창업지원금 총 2억원을 지원하며, 후속적으로 내년 3월까지 창업교육 및 전담 멘토링 프로그램을 제공해 육성을 지속한다. 아울러 이번 경진대회 대상을 수상한 팀은 민·관 합동 대한민국 대표 디지털 청년기업 발굴대회인 ‘K-디지털 그랜드 챔피언십’에 참여하게 된다.

다올금융그룹 ESG위원장 최석종 부회장은 “미래 주역인 대학생들과의 교류를 통해 이들의 열정과 패기를 느낄 수 있었다“며 “다올벤처챌린지는 단순한 지원을 넘어 참가자들과 함께 사회문제를 해결방안을 모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hhong0820@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