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국, 아들 시안이 언제 이렇게 컸나...카타르 직관 인증샷
    • 입력2022-11-25 06:16
    • 수정2022-11-25 08:50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캡처_2022_11_25_05_54_03_231
전 축구선수 이동국(왼쪽)과 아들 시안. 출처 | 이동국 채널

[스포츠서울 | 김소인기자] 전 축구선수 이동국이 아들 시안과 함께 카타르에서 붉은 악마로 변신했다.

이동국은 24일 자신의 채널에 ‘대한민국 대박시안’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축구국가대표팀을 응원하기 위해 직접 2022 월드컵이 열리는 카타르 현지 경기장을 찾은 이동국과 시안은 붉은 악마 티셔츠를 입고 미소 띠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특히, 폭풍 성장한 시안의 모습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캡처_2022_11_25_05_54_03_231
전 축구선수 이동국(오른쪽)과 아들 시안. 출처 | 이동국 채널

이날 축구대표팀은 카타르 도하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조별리그 H조 1차전 우루과이전에서 0-0 무승부를 거뒀다.
greengreen@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