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 세컨카로 '1300만원대 중고 트럭' 구매 "엄마한테 혼날 듯"(한혜진 HanHyeJin)
    • 입력2022-11-22 21:34
    • 수정2022-11-23 08:0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캡처_2022_11_22_21_23_52_200
캡처_2022_11_22_21_23_52_200
캡처_2022_11_22_21_23_52_200

[스포츠서울 | 남서영기자] 모델 겸 방송인 한혜진이 새 차를 샀다.

22일 유튜브 ‘한혜진 Han Hye Jin’에는 ‘외제차 다음으로 선택한 한혜진의 새 차는?(가격공개)’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집에서 등장한 한혜진은 “그럼 제 세컨드카를 사러 한번 가볼까요?”라며 플렉스를 예고했다.

차에 탄 한혜진은 “지금 장안평에 중고차 매매 단지가 있다고 해서 가고 있다. 고백을 해보면 제가 중고차를 한 번도 사본 적이 없다”며 시골살이에 쓸 트럭을 구매하러 떠났다.

캡처_2022_11_22_21_23_52_200
캡처_2022_11_22_21_23_52_200
캡처_2022_11_22_21_23_52_200
캡처_2022_11_22_21_23_52_200
캡처_2022_11_22_21_23_52_200
캡처_2022_11_22_21_23_52_200
출처| ‘한혜진 Han Hye Jin’

판매장에 들어선 한혜진은 “싸고 좋은데 킬로 수(운행거리) 적은 트럭을 사러 왔다”고 말해 딜러를 웃게 했다.

700만 원과 1380만 원짜리 트럭을 직접 운전하며 내외부 체크를 마친 한혜진은 “두 번째 탄 차가 확실히 더 나아. 일단 핸들 열선에서 충격을 먹었다”며 “고민이 많이 되네. 빨리 결정 안 하면 금방 나갈 것 같은데. 계약서 가지고 오시라고 할까”라며 5분 만에 모든 결정을 끝냈다.

1380만 원짜리 트럭을 산 한혜진은 “나 엄마한테 혼날 것 같다. 엄마한테 비밀이야”라고 스태프에게 비밀 유지를 당부했다.
namsy@sportsseoul.com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5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