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결, 비와 불륜설 일축…"번호도 모르는데, 나쁜 사람들"
    • 입력2022-10-07 09:34
    • 수정2022-10-07 09:32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박결
[스포츠서울 | 심언경기자] 골프선수 박결이 가수 겸 배우 비와의 불륜설에 분노했다.

박결은 6일 자신의 SNS를 통해 불륜 의혹과 관련, “어이가 없다. 몇 년 전에 스폰서 행사에서 본 게 다인데. 번호도 모르는데”라고 해명했다.

루머 유포자를 향해서는 “나쁜 사람들”이라고 분개했다. 그러면서 “닮지는 않았지만 비교해줘서 고마웠는데 이런 말도 안되는 일이 생기다니”라며 토로했다.

앞서 한 잡지는 톱스타 A씨가 미모와 지성을 겸비한 아내 B씨를 두고 젊고 예쁜 골퍼 C씨와 열애 중이라는 소문이 있다고 보도했다. 이후 온라인상에는 A씨, B씨 부부가 비, 김태희 부부라는 루머가 일파만파 퍼졌다.

이에 비의 소속사 레인컴퍼니 측은 “최초 이니셜로 보도한 매체에 문의해 해당 아티스트가 맞는지를 확인했고, 해당 이니셜은 소속 아티스트가 아니라는 확답까지 받았다”며 불륜설을 완강히 부인했다.

notglasses@sportsseoul.com
사진 | 박결 SNS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7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