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훈, '줄 서는 식당' 비매너 논란 사과…"재미있게 하려다 보니 과했다"[공식]
    • 입력2022-08-10 11:12
    • 수정2022-08-10 11:11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성훈
[스포츠서울 | 심언경기자] 배우 성훈이 tvN 예능프로그램 ‘줄 서는 식당’에서 불거진 ‘비매너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소속사 스탤리온엔터테인먼트 측은 10일 스포츠서울에 “성훈이 재미있게 하려다 보니 과했던 부분이 있는 것 같다. 시청자분들께서 불편함을 느끼셨다면 죄송하다. 앞으로는 조금 더 세심하게 살피겠다”고 밝혔다.

성훈은 지난 8일 방송된 ‘줄 서는 식당’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그는 길게 늘어선 줄에 불만을 내비쳐 프로그램 콘셉트를 이해하지 못한 것 아니냐는 지적을 받았다. 더불어 박나래와 함께 쓰는 불판에 고기를 굽던 집게를 이용해 음식을 집어먹거나 식사 중에 흐르는 땀을 터는 등 행동으로 입길에 올랐다.

한편, ‘줄 서는 식당’은 SNS상 소문난 맛집들 중 진짜 맛집을 찾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월요일 오후 7시 40분에 방송된다.

notglasses@sportsseoul.com
사진 | 스포츠서울 DB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2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사고]2022 제11회 전국 중.고 인문학 경진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