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세' 김수영, 판빙빙 닮은 여자친구와 결혼 발표 "날 철들게 해"(마이웨이)[SS리뷰]
    • 입력2022-05-23 06:46
    • 수정2022-05-23 06:45
    • 프린트
    • 구분라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카카오스토리 공유
  • 밴드 공유
  • url
캡처_2022_05_23_06_37_15_870
캡처_2022_05_23_06_37_15_870
캡처_2022_05_23_06_37_15_870

[스포츠서울 | 남서영기자]코미디언 김수영이 결혼을 앞뒀다.

22일 방송된 TV조선 ‘스타타큐 마이웨이’에는 이창명이 김수영과 등산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김수영은 “아직까지 중학생처럼 보이지만 올해 나이 36세다. 갈 준비를 하고 있다”고 깜짝 결혼을 발표했다.

그는 “여자친구는 저를 잘 잡아줘 엇나가는 걸 많이 잡아준다. 철을 들게 한다”며 “판빙빙 닮았다. 그런데 그 이야기하지 말라고 하더라”라고 말했다.

함께 공개된 사진 속 김수영의 여자친구는 큰 눈과 갸름한 턱으로 판빙빙을 떠올리게 했다.

그러면서 김수영은 “요즘에는 어떤 여자를 만나느냐에 따라 일이 잘 풀리는 것 같다”라며 여자친구를 만난 뒤 좋은 일이 많다고 밝혔다.
namsy@sportsseoul.com

사진출처| TV조선
▶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추천

10
오늘의 핫키워드
영상 더보기

포토더보기

TOP 뉴스

SS TV 캐스트

스포츠서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 네이버TV

스포츠서울 앱 살펴보기

경제